목차


전통문화관입니다.
  HOME > 전통문화관소개 > 인사말

인사말

우리 옛것을 보고, 배우고, 즐기는 전통문화관입니다.

전통문화관 방문을 환영합니다

 전통문화관은 남도의 자랑스러운 전통문화를 전수.보존하는 법고창신法古創新의 공간이자 함께 만들고 배우는 창작공방創作工房입니다.

 지난 2012년 전통한옥 무송원撫松院을 이설, 복원해 조성한 전통문화관은 무등산 국립공원 증심사 입구 아름다운 계곡에 자리 잡고 있습니다. 2천평 대지 위에 세워진 서석당, 입석당, 새인당, 솟을대문, 너덜마당은 옛 정취가 그대로 살아있어 보기만 해도 마음이 편안해 집니다.

 또한 전통문화관은 국윤미술관, 한국제다, 우제길미술관, 무등현대미술관, 성촌마을, 문빈정사, 의재미술관, 증심사 등과 함께 아시아문화전당과 무등산을 이어주는 무등산권 문화특구의 중심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서석당, 입석당, 너덜마당, 솟을대문 앞마당에서는 ‘토요상설공연’, ‘일요상설공연’ 등 신명나는 전통국악공연과 함께 ‘전통문화예술강좌 청사초롱’을 비롯해 각종 교육, 체험프로그램이 연중 진행되고 있습니다.

 악기장, 탱화장, 남도의례음식장 등의 작품이 전시된 무형문화재전시관과 상주문화재가 직접 지도하는 전국유일의 창작공방도 전통문화관의 자랑입니다.

 매년 10월 한 달 동안 펼쳐지는 ‘무등울림축제’와 가사문학歌辭文學, 누정문화 관련 행사인 ‘풍류남도 나들이’도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입니다.

 아름답고 넉넉한 무등의 품속에서 우리의 옛것을 보고 배우며 즐길 수 있는 남도문화관광일번지, 전통문화관으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